유머게시판

기타 미래의 식량혁명, 클린미트

배뚱 0 359 0

01.jpg

사람들은


02.jpg

ㅈ나게 고기를 좋아한다.


03.jpg

04.jpg

05.jpg

그래서 ㅈ나게 많이 기른다.


06.jpg

문제는 그 과정이 너무 잔혹한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07.jpg

폴 샤피로라는 작가는 자신의 저서, 클린미트를 통해 한가지 예언을 했다.


08.jpg

"미래에는 동물 없이도 고기만 기르는 기술이 나올 것이다."


09.jpg

그리고 그의 책이 나온지 1년도 안 돼서 진짜로 시제품이 나왔다.

 

10.jpg

대체 저 고기의 정체가 무엇인지 알기 위해, 제조사(?)가 있는 샌프란시스코로 날아갔다.


11.jpg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식품제조업체 저스트


12.jpg

이곳에는 식물도서관이라는 방이 있다.


13.jpg

이름 그대로 전세계에서 온갖 종류의 식물들을 모아놓은 장소다.


14.jpg

15.jpg

이 식물들이 다 동물성 식품의 모든 것을 재현하기 위한 재료들이다.

 

16.jpg

17.jpg

그렇게 나온 것들은 불티나게 팔리는 중.


18.jpg

자 각설하고, 이제 본격적으로 그놈의 클린미트가 뭔지 알아보자.

그런데..세포배양 치킨이라고????


19.jpg

이 치킨너겟 한조각 만드는데

3년 전에는 수억 원이 들었지만, 지금은 고작 10만원밖에 안 든다.


20.jpg

아무튼 튀겨보자.


21.jpg

아따 잘 튀겨지네..


22.jpg

특파원께서 한입 바삭.


23.jpg

특파원: "용X리 너겟의 맛과 식감, 냄새까지 진짜랑 똑같습니다!"

 

24.jpg

"당연하지. 그거 진짜 닭의 세포를 배양해서 만든거야"


25.jpg

26.jpg

이런 기발한 '밥상혁명'을 생각한 조슈아 테트릭 씨는

"육류 식습관을 바꾸는 방법은 고기를 적게 먹는게 아니"라는

발상의 전환을 통해 이런걸 생각해냈다.


27.jpg

28.jpg

29.jpg

클린미트를 만드는 과정.


30.jpg

실제 배양되는 세포


31.jpg

결과물


32.jpg

33.jpg

"동물고기는 다 자라는데 6개월에서 2년은 걸리지만, 세포배양육은 고작 2~3주만 있으면 됩니다."


34.jpg

Future Product. 언젠가는 마트에 팔 것이라고 한다.


35.jpg

"몇년 안에는 진짜 동물고기보다 더 싸질 것"이라 장담하는 사장님.


36.jpg

이 회사는 이제 닭에서 눈길을 돌렸다.


37.jpg

다음 목표는 소고기 인공배양.


38.jpg

39.jpg

몇년 안에 결과물을 내놓을 것이라고 한다.


40.jpg

일본 와규 업체와 공동연구까지 시작했다.


41.jpg

한편 같은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윈터 팬시 푸드 쇼.


42.jpg

이 행사의 주제는 "식품의 미래는 무엇인가?"이다.


43.jpg

이곳에서 특파원은 클린미트라는 책의 저자인 폴 샤피로와 만났다.

그는 "클린미트가 진짜 고기보다 몇배는 더 친환경적"이라고 주장한다.


44.jpg

45.jpg

세포배양육은 계속해서 늘어만 가는 굶주린 이들을 배불릴 수 있는 혁명이라고 말한다.


46.jpg

원시인류는 고기를 사냥을 통해 얻었다.


47.jpg

1차 축산혁명이 인류가 동물을 사육하는 것이었다면,


48.jpg

2차 축산혁명은 인류가 고기를 기르지 않고, 세포배양으로 만드는 것이라고 할 수 있다.


49.jpg

50.jpg

전 세계 식탁을 뒤엎을 그들의 노력을 응원한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