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머

가터벨트에 대해 알아보자

무명 0 166 0
독일의 철학자 이마누엘 칸트가 고안한 남성용 대님


 양말이나 스타킹이 흘러내리지 않게 잡아 주는 역할을 한다. 허리에 매는 벨트에 긴 띠가 달려있어 그것으로 스타킹의 윗부분을 찝어주는 식이다. 당시의 스타킹은 신축성이 없어서 쉽게 흘러내리기 때문에 고정을 위해 무릎이나 허벅지 부분에서 줄로 묶는 방식, 즉 가터 링을 사용했다. 이에 칸트는 묶는 것이 혈액 순환을 방해한다고 생각했고, 고정할 수 있는 뭔가가 필요하다고 생각하여 가터벨트를 만들게 되었다고 한다.


 '가터(garter)'의 유래는 영국의 최고위 인사들만 입단하는 가터 기사단. 18세기에 이 가터 기사단 정복에 저 벨트가 포함되
어 있었고, 가터 기사단원들이 착용한다고 해서 가터벨트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한다.













원래 이렇게 쓸때없는 용도였는데




여성용으로 가터벨트로 변신했음!!!




















0 Comments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